로그인 회원가입
이브산부인에오신것을 환영합니다.

유명한 추녀였던 제갈량의 아내 황씨
관리자  test@test.com 2014-01-10 853

 

    유명한 추녀였던 제갈량의 아내 황씨

 

삼국지의 유명한 천재 참모 제갈량은 풍채도 당당하고 씩씩한 남자였다.

하지만 제갈량의 아내는 유명한 추녀로 그 추함은 역사서에 남을 정도였다.

제갈량의 아내 황씨는 제갈량의 은사 황승언(黃承彦)의 딸로서

이 둘의 결혼은 당시 사람들의 웃음거리가 되었다.

심지어 제갈량의 고향에서는 제갈량처럼 신부를 고르지 마라,

아승(阿承-황승언)의 못난 딸을 얻을 것이니라는 속담이 유행했다고 한다.

황씨는 피부가 검고 머리칼은 붉은 보기 흉한 여자였지만 기인 제갈량과의 궁합은 좋았던 것 같다.

그녀는 재능이 넘치는 인물로 제갈량이 처음으로 그녀를 만났을 때부터 그 천재성이 드러났다.

어느날 제갈량은 인사차 황승언의 집을 방문했다.

문을 연 순간 두 마리의 사나운 개가 정면에서 달려들어 제갈량은 깜짝 놀랐다.

곧 여종이 달려나와 개의 머리를 쓰다듬자 이 두 마리 개들은 즉시 온순해졌다.

제갈량이 자세히 보니 이 개들은 정교하게 만들어진 나무인형이었다.

제갈량은 꼭두각시 개를 만들어낸 황승언을 크게 칭찬했다.

그러자 황승언은 미소지으면서 이것은 우리 딸이 한가할 때 만든 놀잇감에 지나지 않네라고 말했다.

제갈량은 또 벽에 걸려 있는 조대가궁원수독도(曹大家宮苑授讀圖)’라는

그림을 보고 그 정밀함에 찬탄을 금하지 못했다.

그러자 황승언은 또 이것도 내 딸이 그린 서투른 작품일 뿐이네라고 말했다.

제갈량은 이처럼 다재다능한 황씨에게 빠져들 수 밖에 없었다.

황씨는 제갈량에게 시집간 후 집안일을 모두 도맡아 처리했으며 제갈량은 그후부터

아무 걱정없이 국사에 전념할 수 있었다.

그녀는 각종 일을 적절히 처리했으며 다른 사람을 대할 때 매우 친절하고 상냥했다.

제갈량의 친구들도 황씨의 따뜻한 접대를 받고 깊은 인상을 받았다.

세월이 경과하자 그녀가 가진 추녀의 인상은 점차 존경심으로 교체됐으며

모두 제갈량의 탁월한 안목에 감탄했다.

송나라의 시인 범성대(范成大)계해려형지(桂海虞衡志)’에 의하면,

황씨는 갑자기 많은 손님이 들이닥쳐도 기다리게 한 적이 없고 식사를 재빨리 준비할 수 있었다.

손님들이 그 빠른 몸놀림에 놀라 가끔 부엌을 들여다 보면 나무인형 몇개가 황씨를 돕고 있었다고 한다.

이후 그녀의 이 발명은 제갈량에게 큰 도움이 되었다.

이 발명에 근거해 발명된 목우유마(木牛流馬)’라는 새로운 수송 수단은

무려 십수 만 대군의 식량을 옮기는 문제를 해결해 주었다.

제갈량이 위()나라를 공격하는 북벌을 펼칠 당시에도

이 발명에 근거해 연노(連弩)’라는 살상력 높은 신무기를 발명했으며,

위나라 장군 장합도 이 무기로 죽음을 맞았다.

황씨는 남편의 건강도 무척 배려했다.

제갈량이 여름에 남방으로 출정할 당시 무서운 전염병에 걸릴 것을 우려해

제갈행군산(諸葛行軍散)’와룡단(臥龍丹)’이라는 약도 조제했다고 한다.

사람은 겉보기로 판단해서는 안된다.

제갈량의 아내처럼 사람의 아름다움은 외관이 아닌 내면에 있는 것은 아닐까.

총명하고 아름다운 아내 황씨,

지금까지 제갈량과 가장 잘 어울리는 여성은 그녀 밖에 없는 것 같다.

역사 칼럼/ 년기(年紀)는 존주대의(尊周大義)로 인해 표기되었다
몸이 따뜻하면 살고 차가워지면 죽는다
      
관리자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길 관리자